본문 바로가기

다이어트

다이어트 34일 차 - 라면, 빵, 치맥

다이어트 34일 차

글램핑 중이라 오늘은 측정을 할 수 없었다.

 

전날 술을 좀 마셔서 아침은 해장 겸 라면으로 시작한다.

진라면

근교에 왔으니 베이커리 카페에 한번 들러서 빵을 먹기로 했다.

집에 가는 길에 있는 새로 생긴 숲속의제빵소로 향했다.

생긴 지 한 달도 안 된 곳이었다.

우리가 일찍 간 것인지...

사진과 같이 3개를 먹다 보니... 더 맛있는 빵이 많이 추가되어 나왔다.

더 맛있어 보이던데...

포천숲속의제빵소

맥주를 마시면서 쉬려고 했는데... 집에 맥주가 없고 안주도 필요해서 배달을 시켰다

오성통닭에서 순살 치킨, 사이드와 생맥주.

오성통닭

오늘도 운동이 없는 날.. 

벌써 내일이 측정이 걱정된다.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음